일이 힘들 때 배움의 기회도 큰데... ⊙ 짧은 생각들

일이 힘들 때 배움의 기회도 큰데, 힘든 상황 중에서 뭔가 배울 수 있도록 정신을 차리고 마음을 굳게 하기가 쉽지 않다. 
그냥 "에구 죽겠다. 빨리 지나가라"라고 기존 행동 양태 그대로 버티는 경우가 많았던 것 같다.

이번 프로젝트도 4년의 직장생활동안 가장 힘든 시간이라고 할만한 시간이었는데, 이 과정에서 코칭을 받거나 뭔가 영향력을 확대(amplifying)하는 변화를 꾀하면서 실험이나 시도를 해봤었다면 많은 것들을 배우지 않았을까.

하지만 본사에서는 그나마 있는 인력들도 다른 프로젝트로 전환하려고 하는 상황에서 솔직히 코칭을 받았다고 해도 상황이 크게 달라졌을지는 잘 모르겠다. 하지만 결과는 같거나 크게 차이나지 않더라도, 내가 변화할 수 있는 기회가 되지 않았을까 싶기도 하다.




메모장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에 의하여 이용허락되었습니다.